Today 2016.5.26
 
헤드라인
11개사중 영업이익 증가한 선사 단 1개사
경쟁치열해진 근해선사도 영업이익 대폭 감소
올해 1분기 벌크선 종합운임지수(BDI) 평균은 일일 473포인트로 사상 최악의 시황을 기록했다. 특히 2월 20일 BDI는 290 포인트로 사상 최저점이었다. 벌크선 시황은 4분기에 강세를 보였다가 1분기에 약세를 보이는 것이 그동안의 일반적인 패턴이었지만 지난해말 4분기...
또 알토란같은 터미널 매각하나?
현대상선은 재무구조 개선 및 유동성 확보를 위해 항만하역 계열사...
해사법률(187)/Sea...
해사법률(186)/Fla...
해사법률(185)/선상도...
starboard : 미뒤ㆍ우현
원게르만어 steuro(a steering)에서 기원한 steor(키ㆍ타)+board(뱃전)이 결합해...
공급자 함정에 빠진 정기선
최근 급증하고 있는 극초대형 선박 발주 이유를 새롭게 정립해 봐야할 필요가 있다...
1분기 최악의 시황, 국적선사 고 
페나스콥 "亞 넘어 세계 해운시장
한국해운조합 이사장 8명 입후보 
韓조선, 이란에서 최대 25억불  
MOL도 한국 현지법인으로 전환
부산시 “정부 주도로 50억불 발
KP&I 회장에 고려해운 박정석
“발주부진 지속되면 하반기부터 폐 
김성준의 해사영어의 어원(9)/s
4월에도 신조시장은 썰렁 ‘37척 
메인뉴스
인터뷰/컴파스마리타임 자흐메트케쉬 사장
이란국영선사인 IRISL의 한국대리점을 맡고 있는 컴파스마리타임 자흐메트케쉬 사장은 16일 기자와 만나 IRIS 재취항에 대한 소회를 이렇게 밝혔다. 컴파스마리타임은 지난 2008년 이란 경제제재로 이리슬의 한국 기항이 중단되면서 폐업한 이리슬 코리아를 대신해 연락사무소...
인터뷰/스타크루즈 마이클 고(Michael Goh) 수석부사장
럭셔리 크루즈 브랜드 잇따라 확보독크루즈조선소 인수, 선대 확충 시동최근 급성장하는 아시아 크루즈 시장에 글로벌 리딩 크루즈선사인 유럽과 미국 크루즈 선사들이 앞 다투어 뛰어들면서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고 있지만 자타공인 아시아 최강 크루즈선사인 스타크루즈는...
페나스콥 "亞 넘어 세계 해운시장 도전"
14일 중국 상해에서 제5차 정기총회 개최
신임회장에 엘림씨테크 김규일 사장 선출
KSS해운, 사내근로복지기금 출연
자사주 56.9만주, 102억원 상당
자동차선 수익 환경 점점 어려워져
일본선사들 기간항로에서 경쟁 격화
SW해운 회생계획안 가결
채권자 압도적 찬성, 출자전환 및 감자 추진
2017년 한전COA 수행으로 안전적 회생 전망
현대상선, 5월말 사채권자 집회 개최
31일부터 2일간, 올해·내년 만기 사채 대상
“中전자상거래, 종합세율 적용방안 강구해야”
광양경제청, 세풍산단에 일본기업 유치
“中 전자상거래 정책 변화, 기회로 만들어야...
천홍욱 신임 관세청장 “FTA 활용에 역량 ...
부ㆍ울ㆍ경ㆍ전, 조선 위기극복 대정부 공동건...
해상운임 회복움직임…“추이 지켜봐야”
“SPP조선 이대로 문 닫을 수 없다”
현대重, 빅데이터 활용한 스마트십 ‘오션링크...
현대重, 이지스함 탐색개발 우선협상대상자 선...
한진, 국립현충원 봉사활동
성동조선, LNG추진선 기술 개발
FedEx, TNT 인수 완료
부음/한국해운신문 이철원 편집국장 빙부상
항만지역발전사업 투자 유치 설명회 개최
CMA CGM 중국서도 NOL인수 승인 
천경해운 故김윤석 회장, 명예의 전당 헌정
전국항만 4월 물동량 1.2% 감소
STX조선, 결국 법정관리
대우조선, 3천톤급 잠수함 2차 사업 수주
DHL “핵심 물류기술은 보안, 에너지, I...
윤민현 칼럼
2016년 화두는 “Consolidation과 Survival”
2015년은 한마디로 Roller-coaster 시황이었다. 한쪽은 표정관리...
海事문학
저녁노을 바라보며(76)
어쩌다 팔순이 되다니!72년 전,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었던 1944년 봄날. 엄마 품을...
김인현칼럼
배순태 회장 출판기념회를 다녀와서
평생을 바다에 바친 바다의 사나이가 출판기념회를 ...
염정호칼럼/BIMCO 선...
염정호칼럼/BIMCO 정...
염정호칼럼/정기용선계약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04542, 서울 중구 삼일대로12길 15, 대동빌딩 303호 | 대표전화 02-2285-5571~4 | 팩스 02-2285-4906
Copyright 2009 한국해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aritime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