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8.6.21
 
  헤드라인
해수부 "신조 신청 20개사중 4~5개 지원 불가"
오는 7월 출범하는 한국해양진흥공사보다 늦게 설립된 신생선사들은 3년간 공사 지원 혜택을 받을 수 없을 전망이다.해양수산부는 6월 15일 한국선주협회 10층 대회의실에서 국적선사들 관계자들을 초청해 ‘한국해양진흥공사 설립 및 선박지원계획’에 대해 설명하면서 공사 설립이후 설립된 신생선사들은...
"해양진흥공사 조직, 해운업계 비중 높여"
윤민현 칼럼
재건의 출발, 디딤돌과 걸림돌
정부가 2018년 4월 5일 발표한 해운재건 5개년 계획의 요지는...
김인현칼럼
서울해사중재협회의 창립 경과와 의의
해운업이나 조선산업을 영위하다보면 각종 분쟁에 봉착...
해운업과 물류업, 경계가 흐려지다
국제 해운업의 경계는 지난 수십 년 동안 대체로 확실...
해사법률(199)/US ...
해사법률(198)/부당한...
해사법률(197)/선하증...
토레스 델 파이네의 압도적 풍광에 빠져
토레스호수까지 트래킹엘 칼라파테에서 약 2시간 정도 거리...
“신생선사, 3년간 해양진흥공사  
“차기 PA 사장 누가 될까?”  
"해양진흥공사 조직, 해운업계 비 
대산발 국제카페리 취항 가속도 붙 
MOL 중국 LNG선 사업 강화  
현대상선, 조선3사와 컨선 20척
인사/해양수산부 과장급 전보인사(
외고교조선, 자회사 지분 26%  
오만 ODC, 신규설비에 6천만불 
한국야나세 탱커 1척 결국 수주
메인뉴스
한성카페리, 대선조선과 건조의향서 체결
2016년 3월에 완공됐지만 지금까지 정기 국제여객선이 단 1척도 기항하지 않고 있는 대산항에 최근 잇따라 국제카페리 취항이 준비되고 있어 주목된다.한중해운회담에서 면허를 취득했지만 선박을 확보하지 못해 대산 영성항로에 취항하지 못하고 있는 한성카페리는 최근...
YGPA 이어 BPA도 사장 공모 시작
노조 측 “PA 경영 적임자 최우선” 지적
여수광양항만공사에 이어 최근 부산항만공사 역시 공고를 내고 사장 공모 절차에 착수함에 따라 두 항만공사의 차기 사장 자리에 과연 어떠한 인물이 오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여수광양항만공사(YGPA)는 최근 갑작스럽게 사임한 방희석 사장에 이어 후임 사장 공모...
전문가기고/해기사 패싱
김동훈 (경영학 박사/인천해사고 산학협력취업부장)
5월 해운체감경기 올해 들어 최악
전월대비 7 포인트 빠진 70p 기록
6월 컨테이너 개선 기대, 81p 전망
"국적선사 유가변동 대책 마련해야"
KMI 윤희성 "헷징툴 갖추고 적극 대응해야"
“2020년 SOx 배출 규제, 연기는 없다”
IMO 임기택 총장, 차질없는 이행 준비 촉구
상해항, 해무로 수입 선적 지연 심각
5월 들어 다소 개선됐지만 여전히 체선 발생
일본행 카페리 타고 청년꿈 키운다
해운조합, 홍보 다변화로 섬여행객 유치
IPA, '남북경협 확대 시 인천항 역할' ...
글로벌 특송사 경쟁적 인프라 확장 러시 
해양소년단, 부산송도 스포츠대회 개최
해양소년단, 청소년해양환경축제 개최
전국카누드래곤보트대회 성료
현대상선, 美AgTC 우수 선사상 수상
“현대글로비스 3자 매출 늘리려 허위 거래”
“자리 잡아가는 벌크, 답 없는 탱커” 
에어서울 ‘민트패스’ 출시 하루만에 천명 넘...
해수부, 제4차 항만기본계획 수립 추진
붉은불개미 검역 뚫렸나? 부산에도 추가 발견
대우조선-마란가스, LNG선 1척 건조계약
취재수첩/낙하산으로 한국해운 재건 가능하겠나...
KOEM, 정화사업 사업설명회 개최
현대상선, 화주초청 시황 설명회 개최
위동 홍기현 부사장, 산업포장 영애
해운조합, 라이베리아 지정보험자 공식승인
국립해양박물관 후원회 발족
Tonnage : 톤수
프랑스의 올레롱해법은 보르도 포도주를 북유럽 각 지방에 해상 운송하는 것을 통제하기 위한...
海事문학
해기사명예의 전당 헌정
우리는 한반도에서 반만년을 바다와 더불어 살아온 해양민족이다. 삼국시대에는...
해운업 위기 어디서 시작됐나?
우리나라 해운업 위기의 원인은 크게 세 가지로 볼 수 있다...
염정호칼럼/BIMCO 선...
염정호칼럼/BIMCO 정...
염정호칼럼/정기용선계약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04542, 서울 중구 삼일대로12길 15, 대동빌딩 303호 |  대표전화 02-2285-5571~4 | 팩스 02-2285-4906
발행일자 : 1996년2월4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689  | 등록일자 : 2015년4월21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원
Copyright 2009 한국해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aritime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