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3.25
 
헤드라인
HMM 추가자금, 산은-공사 절반씩 부담
한국산업은행과 한국해양진흥공사가 공동으로 관리하고 있는 현대상선이 2021년부터는 해양진흥공사 단독관리 체제로 전환된다.한국해양진흥공사 황호선 사장은 3월 21일 해운전문지 기자단과 간담회를 갖고 “국적 원양컨테이너선사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HMM(현대상선)에 대한 금융지원과 경영관리가 올해 공사가 추진할...
“흥아해운, 통합전 유동성 문제없다”
윤민현 칼럼
시련과 도전의 시대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더니 우연인지 모르나 한국해운계 역시 거의 10년 간격으로 시련과...
김인현칼럼
환경규제로 인한 선주들의 추가비용 분담하자
지구온난화를 방지하기 위한 인류의 노력은 지속되고 있다. 바다를 항해하는...
저유황유에 대한 우려, IMO 규제 시행 발목잡나
IMO의 선박 배출가스 규제 시행을 연기하려면 중대한 문제...
해사법률(204)/포워더...
해사법률(203)/수입자...
해사법률(202)/출발지...
여행후기 : 체력‧고산병 걱정 말고 네팔 트래킹 도전
네팔 ABC 트래킹이나 EBC 트래킹을 하고픈데 선뜻...
BPA, 독거노인 초청 북항 견학
대우조선 '소난골社 드릴십' 명명
한국선주상호보험 박정석 회장 사퇴
해진공 “2021년부터 HMM 단 
문성혁 후보 논문가로채기? “편집
대선조선, 1000teu급 컨선
선광 신임 대표이사에 이도희 SN
“벌크시황 바닥 확인, 2분기 상 
“흥아해운, 통합전 유동성 문제없 
흥아해운, 전환사채 200억 발행 
메인뉴스
수요예측결과에 따라 5천억원 증액 가능
현대상선 영구채 5천억원 인수자금 활용
한국해양진흥공사가 창립 후 처음으로 공사채 4천억원 발행을 추진한다. 수요예측조사결과에 따라 1천억원을 추가로 발행할 수 있어 최대 발행금액은 5천억원이다.한국해양진흥공사는 제1-1회 무보증사채 2천억원, 제1-2회 무보증사채 2천억원 등 총 4천억을 조달할 계획...
해양진흥공사 등 7개社 환경규제 공동 대응
1533억원 조성, 컨선 19척에 스크러버 설치
현대상선은 2020년 IMO(국제해사기구)의 황산화물(SOx) 배출 규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관련 업계 간 상생을 도모하기 위해 ‘친환경설비(Scrubber) 설치 상생 펀드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식(MOU)을 21일 체결했다.21일 한국선주협회에서 개최된 협약식에는 황호선...
나의 회고록/정도경영의 師表 박종규 회장(25)
은행관리 받는 동해조선 경영에만 전념
한국선주상호보험 박정석 회장 사퇴
2주내 임시이사회 열어 차기 대표 선임
해진공 1천억 규모 신조지원 개시
지난해 수요조사, 22개사·50척 건조 의향
머스크라인, 피더컨선 13척 발주
아시아 역내 네트워크 경쟁력 강화
해항회 회장에 이용우 前사장
21일 해항회 정기총회 개최
선광 신임 대표이사에 이도희씨
SNCT 신임 대표에 정국위 전 한진해운 상무
싱가포르 BW그룹, ‘에픽 가스’ 인수 
현대미포, 지난해 영업이익 709억원 달성
CSIC 자회사 잇따라 청산, 올들어 3개사 
해양진흥공사 공사채 1천억 추가 발행 
IPA, 2018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발간
해양소년단-해양연맹, 업무협약 체결
BPA, 무재해·안전 부산항 위한 현장경영 ...
UPA, 한국항만연수원과 교육기자재 지원협약
경기평택항만공사, ‘청렴 워크숍’ 개최
GPPC, 베트남 물동량 창출 마케팅 추진
인사/여수광양항만공사 조직개편 및 승진·전보...
찾아가는 해양환경교육 강사단 신규 모집
KSA, 선원공제 요율인하
대한해운, 국내 첫 LNG 벙커링선 운영
伊, 中 ‘일대일로’에 4개 항만 내주나? 
“선주협회, 대표성 갖는 명칭으로 변경”
고려대 해운최고위과정 유명인사 북새통
페덱스, 사회 환원 벽화그리기 봉사활동
흥아해운, 53% 감자 결의 
IPA-中 세관, 전자상거래 화물 활성화 논...
海事문학
저녁노을 바라보며(102)
나는 초등학교 5학년 때 성탄절 연극에서 동방박사 역을 맡았다.구세주 탄생을...
해운업계, 포용과 관용의 인사정책으로 조직 혁신해야
얼마 전에 모 TV방송국의 다문화 정책 순수(純粹)로부터의 해방...
ballast : 바닥짐, 밸러스트
ballast는 선박의 무게중심을 낮추어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염정호칼럼/BIMCO 선...
염정호칼럼/BIMCO 정...
염정호칼럼/정기용선계약의...
해운업 위기 어디서 시작됐나?
우리나라 해운업 위기의 원인은 크게 세 가지로 볼 수 있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04542, 서울 중구 삼일대로12길 15, 대동빌딩 303호 |  대표전화 02-2285-5571~4 | 팩스 02-2285-4906  ISSN 2635-9995
발행일자 : 1996년2월4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689  | 등록일자 : 2015년4월21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원
Copyright 2009 한국해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aritimepress.com